어버이날에 대하여...

2019. 4. 29. 21:26생활[Life]

58일 어버이날입니다.

“어버이날” 에 대하여 알고 계시나요?

 

5월8일은 낳아주시고 길러주신 부모님의 은혜에 감사를 드리는 어버이날

어버이날은 누가 언제부터 어떻게 왜 지정 하였는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우선 어버이날이 예전에는 '어머니날' 이었다는거 아시나요.......

어머니날은 1956년 당시 국무회의의 결정에 따른 것입니다

한국전쟁 이후 어머니들이 양육과 생업에도 책임이 무거워졌기 때문에

이를 위로하고 기리기 위하여 '어머니날'을 만들었답니다.

'어머니날'로 지정하여 갖가지 경로효친 사상이 담긴 행사를 실시하였는데

"왜 아버지날은 없냐"라는 아버지들의 투정어린 푸념과 반발속에

'아버지의 날'이 거론되자 1973년 5월8일에 ‘어버이날로 지정되었습니다.

어버이날에 감사의 뜻으로 부모님께 카네이션을 달아주는

풍습은 미국에서 유래되었다고 합니다.

어버이날 카네이션은 세계 어느 나라나 비슷한데요

카네이션의 꽃말은 존경과 사랑이 담겨 있다고 합니다~!

어버이날이 처음 생기게 된 숨겨진 동기는..................................

어버이날은 우리나라에서만 생긴 것이 아니랍니다.

우리나라의 어버이날의 유래는 미국의 영향을 받았다고 하는데요

100년 전 미국 버지니아주 웹스터 마을에 '안나 자이비스'라는 소녀가 살고 있었어요

미국의 교회 학교 선생님이었던 어머니와 단 둘이 살던 안나는 어머니를 무척 사랑했지만

사랑하는 어머니를 잃게 됩니다.

안나는 그 후 어머니의 묘지에 평소 좋아하시던 카네이션을 심었어요.

살아 계실때 못다 한 효도에 대한 죄책감과 후회를 시작했습니다.

그 이후부터 안나는 항상 외출할 때마다 흰 카네이션을 가슴에 달고 나갔다고 해요

마을 사람들은 안나의 사연을 듣고 감동하게 되었습니다,

전국 각지에서 어머니께 효도하자 라는 운동이 일어나 1914년 미국의

제28대5월 두 번째 일요일을

어머니의 날로 정하면서 정식 기념일로 정했답니다.

살아계신 어머님께는 빨간 카네이션을, 돌아가신 어머님께는 흰 카네이션을 드리게 된 것이죠

미국은 매년 5월 둘째 주 일요일을 어머니날(Mother's day),

매년 6월 셋째 주 일요일을 아버지 날(Father's day)로 기념해오고 있다고 합니다.

어머니날에는 어머니를 대신하여 집안일을 분담하고,

어머니들이 좋아 하시는 꽃을 선물한다고 합니다.

아버지 날에는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는 날이래요.

캐나다나 영국도 미국과 날짜는 비슷하고 가족끼리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하거나 선물을 하는 등 별반 다를 게 없네요

그리스는 1월8일 인데 남아선호 사상이 짙은 나라라 평소에는 남자들이

집안일을 하지는 않지만 이 날만은 완전한 봉사를 한다고 해요.

여자들만의 시간을 지낼 수 있도록 하며 남자는 여성들만을 위한 날로 정해 졌다네요...

베트남 역시 매년 77일이 어버이날이고요

중국이나 일본도 5월 둘째 주 일요일을 어머니날(母親節, )로 정하고,

아버지날(父親節, 父)은 셋째 주 일요일에 기념하고 있습니다.

나라별로 어버이날의 의미는 같지만 풍습이나 날짜는 다르다고 해요

어버이날을 지내는 모습, 날짜는 달라도 부모님들에 대한 마음만은 똑 같겠죠!!!

결혼을 해서 아이를 낳아보니 이제야 부모님의 마음을 조금은 헤아릴 수 있게더라구요..........

'생활[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감기에 좋은 음식 알아보기  (0) 2019.10.04
비브리오 패혈증  (15) 2019.07.20
어버이날에 대하여...  (14) 2019.04.29
어린이날의 유래  (26) 2019.04.19
조기 폐차로 얻은 더 뉴우 니로  (15) 2019.04.15
아토피란  (33) 2019.03.27
  • 프로필사진
    아이리스.2019.04.29 21:38 신고

    아버지들의 투정에 의해 어버이날이 탄생되었군요..ㅎㅎ
    어버이님이 우리나라에만 있는 날은 아니였네요..
    부모님들은 어버이날 큰 선물 해드리는 것 보다
    평소 전화 한통 드리는것을 더 좋아하시는데
    그게 잘 안되더라구요..

    • 프로필사진
      박카스 박카스12019.04.29 21:51 신고

      어머니날 학교에서 카네이션을 만들어 집에 가지고 와 가슴에 달아 드리면 잘 만들지도 못한 카네이션을 하루 종일 달고 다니시던 하늘에 계신 어머니가 보고 싶네요...^.^

  • 프로필사진
    Anchou2019.04.30 04:47 신고

    벌써 어버이날이네요!!!
    태국에서도 어머니의 날, 아버지의 날이 따로 있답니다.
    각각 국왕과 왕비의 생일이에요^^

  • 프로필사진
    *저녁노을*2019.04.30 06:27 신고

    나이들어가니...그리움만 남는...부모님이네요.

    잘 보고가요

  • 프로필사진
    드림 사랑2019.04.30 07:54 신고

    덕분에 공부하고 갑니다

  • 프로필사진
    M842019.05.01 22:14 신고

    어버이날이 얼마 남지 않았네요.
    슬슬 준비를 해야겠어요.

  • 프로필사진
    후미카와2019.05.02 22:28 신고

    그러게요.. 일본은 어머니날과 아버지날이 따로 따로 있어요. 한국은 아버지들의 주장으로 ㅋ 좋은 결과네요~

  • 프로필사진
    제나 2019.05.03 15:13 신고

    부모님만 생각하면 참 마음이 항상 아려와요. 혼자 떨어져 살고 있다보니..
    어버이날에 전화한통 드려야 겠어요 ㅠㅠ

  • 프로필사진
    철이쓰2019.05.03 20:25 신고

    몰랐던 내용이네요..어머니날이었다는것밖에 몰랐어요ㅎ;;

  • 프로필사진
    잉여토기2019.05.07 14:01 신고

    어버이날은 전세계 공통 글로벌 문화군요.

  • 프로필사진
    Laddie2019.05.07 19:34 신고

    어버이날 같은 기념일이 많이
    생겼으면 좋겠네요 ^^

  • 프로필사진
    GeniusJW2019.05.08 00:09 신고

    오늘 뉴스서 어버이날 선물에 대한 기사를 보았는데,
    이제는 카네이션이 받기싫은 선물로 변했다니,
    좀 놀랍기도 하고;;; 역시 현금이 최고인가?? 싶더라구요..ㅋㅋ

  • 프로필사진
    미.야2019.05.08 13:23 신고

    원래 어머니의 날이었다니 신기하네요! 저도 엄마가 되어보니 뭔가 더 무게감이 느껴져서 그런지 뭘해야할지 고민이되요ㅠㅠ

  • 프로필사진
    Hetsae2019.05.09 13:37 신고

    한국은 어버이날 로 하는군요
    이곳은 father's day 가 따로 있는데
    자식과 부부관 에도 서로 기억하고 챙겨주게 된다네요